한,문,연 칼럼 코너 News

  • Home   >   참여와 나눔   >   한,문,연 칼럼 코너
실시간 상담
카카오톡 상담 click
top
한국문화연수원은 전란과 재난을 피한다는 십승지(十勝地) 위에 설립된 최적의 힐링연수원입니다.
숲과 하천이 태극의 모습으로 만나는 한국문화연수원에서 숲이 주는 생명과 건강한 밥상 그리고 오랜 인류전통의 통찰의 지혜를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인생 숙제
2018-03-14 19:56:20   조회:366회

인생 숙제

 

난초를 심었건만 꽃피우지 못하고

가시덤불 베었지만 제거되지 않았네.

이 둘을 어찌하지도 못하고

어물쩍거리고 빈둥거리다 한 해가 저물어가는구나!’

 

芝蘭種不榮

荊棘剪不去

二者無奈何

排徊歲將暮

 

이 시는 중국 송나라 때의 시인 소옹

감사음입니다.

난초의 꽃은 선한 마음이 습관화되는 것이고

가시덤불은 나쁜 습관 혹은 번뇌를

의미하는 것 같습니다.

 

이 시를 볼 때마다

나는 과연 숙제를 제대로 잘 하고 사는지

되돌아보게 됩니다.

이러다 그냥 인생이 훅 가버리는 것은 아닌가?

 

좋은 마음은 습관이 되게 하고

나쁜 습관을 없애는 것은

어쩌면 우리에게 미완의 숙제로

죽는 날까지 계속 남아 있을 것 같습니다.

숙제가 끝나지 않는 한 우리는

그냥 철부지입니다.

 

숙제가 부담이 될 때

다시 소옹의 또 다른 시 청야음을 생각합니다.

 

月到天心處

風來水面時

一般淸意味

料得少人知

 

달은 하늘 한 가운데 있고

바람은 불어와 수면위에 있네.

이러한 깨끗한 의미를

잘 이해하는 사람은 드물다.’

 

마음은 달처럼 밝고

바람은 불지만

흔들리지 않는 수면처럼 된다면

아마도 숙제를 잘 끝낸 경지인 것 같습니다.

 

저는 숙제를 다 끝낸 상태를

자주 상상합니다.

마치 그렇게 된 것처럼 말입니다.

차라리 그렇게 상상하는 편이

어렵고 힘들다고 투정하는 것 보다

훨씬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그 상태로 잘 가고 있다고

저 자신을 독려하고 위안합니다.

 

숙제가 해결되지는 않지만

최소한 나 자신을 비추어 볼

거울을 보게 됩니다.

그리고 내가 자주 보는 마음을

닮아가게 됩니다.

 

누가 숙제 검사 해주면 좋겠습니다.

 

지 장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작성일
32 여물수록 고개를 숙이는 벼와 같이 운영자 82 2018-09-06
31 천수천안) 부 적 한 장... 운영자 164 2018-07-07
30 옛날 옛날에 재연 173 2018-06-28
29 내 안에서 찾는 평온 지장 396 2018-03-14
28 인생 숙제 지장 366 2018-03-14
27 눈뜬 봉사 지장 341 2018-03-14
26 나와의 만남 지장 226 2018-03-06
25 목적을 잊은 여행 지장 222 2018-03-06
24 아는 것과 경험하는 것 지장 223 2018-03-06
23 인연따라, 지은대로 지 장 319 2018-01-11
[1] [2] [3] [4]